달력

5

« 2021/5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티티카카로 자출'에 해당되는 글 3

  1. 2008.11.19 홀로 백운호수 라이딩
  2. 2008.07.14 백운호수를 돌다(자출연습 중)
  3. 2008.04.24 티티카카 스피드 영입-->>자출 준비 돌입
2008. 11. 19. 09:33

홀로 백운호수 라이딩 티티카카로 자출2008. 11. 19. 09:33

이 제 두돌 갓 지난 딸의 하이킥을 맞으면서 아침 6시에 일어났습니다. 잠결에 맞아서 정신 못차리고  얼빠진 모습으로 조금 앉아있다가 새벽 라이딩을 나가기로 결심했습니다. 굴러다니면서 자는 딸 덕분에 운동을 하게 되었네요. 감사를 해야 할지 꿀밤을 한대 때려줘야 할지...^^;(오전 문화센터 가기전 사진입니다. 텔미 노래 맞춰 '어머나')

7시 10분쯤 집을 나서고 열심히 합수부로 잔차질을 해갔으나... 한 분도 없더군요. 흠... 두리번 두리번 15분 정도 기다리다 슬슬 지쳐가기 시작합니다. 돌아갈까나 아님 혼자서라도 갈까나...

그냥 돌아가면 뭐 일찍 나온 보람이 전혀 없으니 걍 혼자 가기로 결정했습니다. 발목이 아파서 2주 정도 쉰터라 잔차질에 대한 열망이 조금은 있었나 봅니다. ㅋㅋ

다른 분들을 기다리는 동안 잔차 사진이나 찍어보기로 결정했습니다. 잔차 사진을 참 안찍어 줬더라구요. 이번 기회에 몇 컷 남겨놓아야 겠네요.(뭐 나름의 인증샷입니다. v^^)

지난 라이딩 때에는 도로로 달렸으나 오늘은 혼자 달리고 사람도 얼마 보이지 않아서 그냥 잔차길로 달렸습니다.

가 다가 길을 잘목들어서 청계쪽으로 달리게 되네요. 이게 학의천 상류인가요? 쩝... 암튼 포장도 잘되어있고 아파트도 잘 지어지고 있더군요. 그런데 저렇게 공구리치고 정비해놓은게 생태형하천이 맞는건가요? 무슨 정원을 보는 듯해서리... 청계천2 쯤 되려나요?

 백운호수 도착해서 역시 인증샷을 날려봅니다. 물을 마시는데 세제 맛이 나는 것 같아서 걍 버리고 자판기 커피 한 잔을 뽑아마십니다. 나름 운치있네요. 호수 위에 둥실 떠있는 해를 보면서 역시 인증샷을 남겨봅니다.

호수 한 바퀴 도는데 역시 운동을 쉰 탓에 무지 힘드네요... 이젠 저질을 넘어 진상 체력이 된 모양입니다. 쩝...

무시무시한 업힐을 뒤로하고 시원한 바람을 맞으면 돌아오는데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길을 혼자 달리고 있으니 좀 아깝더라구요.

다음엔 같이 돌아요^&^

Posted by 모두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출한 것이 어언 일주일이 지났습니다 물론 일주일 동안 3번 밖에 하지 않았지만 이래 저래 힘든 일을 하고 나면 피곤해서 자전거를 못가지고 나오게 됩니다^^
회사까지 약 22킬로 정도 나오는데 자전거를 사고 바로 시작하기가 두려워 두달 정도 연습을 했습니다. 토요일이 되면 백운호수를 가려고 노력했습니다. 이건 두 번째 백운호수 돌기입니다.

올라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 티티카카 스피드 멋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나의 모습은 왜 이런겨? 꼭 아랍 자살테러단원 같다는... ㅋㅋ

이 연습들이 결실을 맺어 자출 성공~! 아자아자 화이팅~!
Posted by 모두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티카카 스피드 질렀습니다. 후훗... 뭐 좋습니다. 비록 저가형 모델이지만 열심히 타서 자전거로 출근하는 그날까지 열심히 연습하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에 라이트는 달았는데 뒤에 안전등은 못달았습니다. 앞에게 만이처넌인데 뒤에게 만원이라니 ㅠ.ㅠ 아... 돈이 딸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대번호 촬영인데 잘 안나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양천에서 한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기는 비산대교입니다. 첫째날 연습 : 금정 - 비산대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둘째날 : 금정 - 인덕원성당(출근하는 코스입니다. 약 6.8km지점... 나머지 17.2킬로)

아자아자~! 자출하는 그날까지~!
Posted by 모두놀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